정말 이럴때.... 여러분에게 죄송해요..
선물 받고 소개하면 꼭 매일 선물만 받는것 같아서요..
그런데요..보내신 분들의 마음이 너무 감사해서요...
선물 받은거 또 소개합니다.
( 매일 선물만 받냐고 하시면 정말 정말 죄송합니다 ㅠㅠ )


만삭의 몸으로... 출산일을 앞두고 계신....경기도 광주에 사시는 꼬비님....



태교삼아 문화센터 다니시면서 열심히 배워 직접 만드셨다는 십자수 앞치마입니다~~
귀엽죠?
엄청 튼튼해요~~


자필로 편지까지...글씨 참 예쁘게 쓰신것 같아요..저는 악필인데 ㅠㅠ



딱 한 사람이라는 좋은 글이 있는... 카드도 함께 넣어주셨어요..




내년에 제가 공부할거라는 이야기를 듣고...
다이어리를 선물하려고 마음먹었다가  예쁜 달력을 보시고 같이 구입하셨데요..
달력이랑..다이어리를 왼쪽 사진처럼 예쁘게 선물포장하셨어요.




탁상탈력이어요...

좋은 글이 같이 있어요..
위에 보시면 2011년 12월 달력~~ 저의 컴퓨터 책상에 펼쳐져 있습니다.
다이어리는 아직 사용 안했습니다.
곧 내년 일정을 작성할 예정입니다.
꼬비님~~~ 너무 감사드립니다. 만삭의 몸으로 힘드실텐데..저까지 신경써주시고..
너무 감사드려요..
꼬비 출산하시면 저에게 꼭 알려주세요...




그리고......
제주도 산 귤이 한박스 왔습니다.


저에게 전화.카톡을 자주 해주시는 박서방의 짱여사님~~~
제주도에서 귤을 주문하시면서 저의집도 귤 한박스 선물하고 싶으시다고
카톡으로 계속해서 저의집 주소를 물어보셨어요..
제가 주소 안알려드리니까...하루종일 물어볼꺼라고...계속해서 물어보셔서요..
어쩔수없이 집주소 알려드렸습니다.
위 귤에 묻어있는 하얀가루는 비타민 영양제를 쳐서 그렇다고 하네요..
참 달아요..
박서방 짱여사님 감사드립니다.
제가요..정말 요리블로그 하면서 매년 제주도산 귤을 자주 먹는것 같아요..
*^^*




그리고요....
이 선물은 멀리 독일에서 왔습니다.
블로그에 소개하지 말라고... 그러셨는데요..
제가 소개할수 밖에 없었습니다!!!!
제가 눈물의 여왕이잖아요...이 선물 개봉하고선....눈물을 흘렸거든요..
제가 멀리 독일에 사시는 마술피리님에게 무엇을 보내드릴수 있을까요?
마른반찬을 보내면 상하지 않을까요??
알려주세요...제가 무엇으로 보답을 해드릴수 있는지요..
제가 외국에 무엇을 보낸적이 없어서요...무엇으로 보답을 할수 있을지...고민중입니다.


마술피리님의 소포상자입니다.
크리스마스 분위기 물씬 풍기는 선물상자에...
제가 마치 어린 아이가 된것 같았습니다.




모자이크 처리 안했다고 마술피리님에게 혼나는거 아니어요?? ㅠㅠ
만약 그렇다면 마술피리님 얼른 댓글 남겨주세요...제가 얼른 이 사진만 삭제할께요...
마술피리님의 독일남편분이랑 마술피리님이어요..
메리크리스마스 앤 해피뉴이어래요...*^^*





마술피리님도 자필로 편지를 보내주셨는데요...정말 글씨 잘 쓰시네요...

저는 악필인데. ㅠㅠ



이건..그림엽서여요.. 뒤에 뭐라고 써있냐면요..
마술피리님이 사시는 도시의 크리스마스 장이래요..
여기서 "아기예수님" 장식을 사셨데요..
나중에 제가 독일에 가면 같이 가자고 써있어요..
저요....정말 외국은 가본적이 한번도 없는데요...
제일 가보고 싶은 나라가 독일입니다.
독일을 왜 가고 싶냐면요... 중학교 1학년때... 국어선생님께서 유럽여행을 다녀오시고는  여행후기를
말씀해주셨는데요..독일이라는 나라가 제일 좋으셨데요..
저 그 선생님 참 좋아했거든요...
나중에요...제가 독일이라는 나라를 가게 되면 마술피리님이 사는 동네에 꼭 가고 싶습니다.
마술피리님 만나면 이 장터에 가볼래요~~




이건 독일에서 겨울에 마시는 과일차래요..
큰 머그잔에 우려내서 설탕이나 꿀을 타서 먹으라고 써있습니다.
한잔 타서 마셨는데요..
저는 설탕이나 꿀을 넣지 않았는데요..허브차 비슷한 맛이 났습니다.
향긋했어요~~



이건 크리스마스 분위기 나는 랩킨이어요...
조만간 크리스마스에 맞게 요리포스팅 하나할건데요...
그때 이거 사용할래요~~




이건.... 마른수건이라고 하신것 같은데요..
요리사진 찍을때 사용하면 좋을것 같아서요..전 예쁘게 보관중입니다.



이건 마술피리님 시댁에서 매년 쿠키를 구워서 선물을 하는 전통이 있는데요..
시댁에서 보내주신것을 저도 맛보라도 보내주셨네요...
달콤하고 고소합니다.
건희가 쿠키 보자마자 얼른 개봉하라고 옆에서 그랬습니다 ㅎㅎㅎ
( 마술피니님 하나도 부서지지 않았어요)



이건요..주방에서 쓰는 봉지집게여요...
써보니 편하셔서 넣으셨데요..
꼼꼼한 마술피리님 *^^*



이건 초콜렛이어요... 사진찍자마자 건희가 옆에서 개봉했어요 ㅠㅠ
전 딱 한입 먹었어요..특이한 맛이었습니다.
건희가 엄청 맛있데요..



이건요...팔목토시여요..
자전거 타거나 컴퓨터 작업할때 끼면 좋을것 같아서 구입하셨데요.
맥박이 따뜻해야 건강하다고 독일사람들이 생각한다고 하네요...
마술피리님..너무 감사드립니다.
블로그에 꼭 소개하지 말라고 하셨는데요..
제가 마술피리님에게 전화라도 드릴수 있다면 전화드려서 감사하다고 인사라도 하겠는데요...
그러지도 못하고...
블로그에 소개를 해야 감사의 인사를 드릴수 있어서 이렇게 했습니다.
죄송합니다.
선물 너무너무 감사드립니다.
*^^*




제가요... 정말 선물이 오면 블로그에 소개해야하는지...고민할때가 많습니다.
여러분들이 선물 받은거 소개하면 좋아하지 않을까봐요...
그냥요... 저에게 주신 분들에게 제가 해드릴수 있는 감사의 표현이라고 생각해주세요..
내일부터 다시 추워진데요...
감기유의하시고요..즐거운 저녁 보내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옥이(김진옥)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로젠탈 2011.12.19 20: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좋은선물 받으셨네요.
    우리 블방,카페횐님들은
    주인장을 닮아서 모두 아름답고
    마음 따뜻한 분들만 있는거 같아요.

  3. 최경천 2011.12.19 22: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따뜻한 선물이네요 눈물흘릴수밖에 없겠는데요
    옥이님 마음이 이쁘시니 감사의 표현인거같아요
    며칠전 내내 우셨다는 글 보았는데 지금은 괜찮으시죠?
    옥이님 응원하시는 많은분들 보시고 힘내세요

  4. 능금아줌 2011.12.19 23: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 좋은 선물 많이 받으셧네요
    그많큼 좋은일 많이 하시는 분이겠죠
    고운밤 되세요

  5. 항상사랑 2011.12.20 01: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따뜻한 일들보다 악하고 험한 일들이 많은 요즘에 옥이님방에 들어오면

    마음이 훈훈해져서 너무 좋습니다...

    힘내셔서 더 많은 따뜻한 일들을 나누어 주세요..

  6. 참새방앗간 2011.12.20 02: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소개 잘 하셨어요^^

  7. 삐비야 2011.12.20 05: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옥이님! 저는 댓글을 즐겨다는 사람이 아니라서 늘 눈팅만하고 가는데요, 오늘 옥이님이 여러분들에게 선물을 받으시는 걸보니 제가 받은 것처럼 기쁘네요. 주시는 분들도 여러번 생각끝에 정말 보내고 싶어서 보내셨을거고 옥이님은 너무 죄송하게 생각하지 않으셔도 될듯해서요. 지금처럼 우리들에게 멋진 요리 알려주시면 감사해요. 저도 옥이님 요리책을 알고 풍요로워진 저희집 식탁에 늘 감사드립니다. 댓글다는차에 지금까지 감사하단 말씀 못드린것 많이많이많이 감사하단 말씀드려요. 늘 건강하시고 지금처럼 웃는 모습으로 늘 뵙게되기를 바랍니다.

  8. 여르미 2011.12.20 05: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도 옥이님이랑 찌찌뽕입니다
    제가 받은 선물도 아닌데
    제기분이 흐뭇하고 눈물이 핑도는게
    감동먹었어요
    히잉~왜 아침부터 감동먹고 눈물나게 하셔요?

  9. rejina 2011.12.20 08: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쥔장이 고운 마음씨를 가졌으니
    다녀가시는 분들도 모두 마음씨 짱~
    정이 물씬 풍기는 이곳 요리방~
    행복합니다.ㅎㅎ

  10. pretty 2011.12.20 09: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독일에서도?????
    ㅎㅎㅎ 옥이님 이제 국제적인 공인 입니다^.^
    좋은 선물 해 주신 님들의 따뜻한 정 이 듬뿍 묻어나네요~~~
    옥이님에게는 정말 유용한 선물인거 같네요~~~
    그래서 힘내고요!!!
    아프지 말고 건강해야 합니다~~~♡

  11. 리우맘 2011.12.20 09: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클쓰마쓰 선물 한아름인데요..ㅎㅎ
    글을 보는 저도 덩달아 기분이 좋아져요^^
    옥이님 항상 행복하셨음 좋겠어요.
    항상 밝게 웃으시는 모습 상상해요~
    힘들다는 글 보면 저도 우울해지고..ㅠ
    행복해 하시는 글 보면 저도 함께 웃게되요^^
    다 옥이님의 파워~ㅎㅎㅎ
    항상 행복하세요^^

  12. 백합화 2011.12.20 09: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행복한 선물이 많이 받으셨네요.
    옥이님! 행복한 사람이지요??
    그리고 그 사랑받을수있는 자격이있는사람이고요.
    정말 따듯하고 좋은사람들이 많은것 같아요.
    옥이님 염려하는 사람도 많고요.
    옥이님 행복한 나날되시길~~~^^

  13. 가을산 2011.12.20 10: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부러워요.ㅎㅎㅎ

    난 항개도 못 해드리고 있네요..ㅎㅎㅎ

    넙죽넙죽 받기만 하공...ㅎㅎㅎ

    옥이님 여러 회원분들께 사랑 받는 모습보니...참 좋네요...

    이게 다 옥이님이 그만큼 잘 한다는 모습이기도 하구요...

    봤죠....옥이님 응원하는 사람들이 월매나 많은지요..ㅎㅎㅎ

    아~~~~~~~~부러워요..ㅎㅎㅎ

  14. 복덩이맘 2011.12.20 12: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옥이님 좋은선물 많이 받으셧네요^^
    마음 따듯하신 분들만 많으신거같아요`
    저도 훈훈해지네요^^

  15. 촉석루 2011.12.20 12: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술피리님의 따뜻한 마음 씀씀이가 곳곳에서 느껴지네요
    옥이님은 참 행복하시겠습니다 ㅎㅎㅎ

  16. 정빈맘 2011.12.20 14: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옥이님이 마음이 따뜻하셨서 옥이님 주위에 따뜻한마음을

    가진 분들이 많으시네요 ^^ 메리크리스마스~~~~~

  17. 웃어서행복해 2011.12.20 16: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옥이님이 사랑이 많으신 분이라....
    함께 하시는 분들도 다들 사랑을 나누고 사시는 분들인거 같아요...
    십자수앞치마...십자수가게 하고 있는 저도..정말 탐나는 선물이네요...
    멀리 독일에서도 선물을 보내시공...
    아기자기한 여러가지 선물들이...정말 감동이에요...
    행복한 옥이님...앞으로 더 많은 행복을 나눠 주세요..^^*

  18. 진주 2011.12.21 11: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앙~~~쌤 너무 부러워요....질투날 정도로...
    평소 내 몸이 부서져라 좋은 일 많이 하니깐 그런거예요...
    인과응보...
    완전 좋겠어요....

  19. 달콤찌윤 2011.12.21 18: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끼야~ 대박요^^ 옥이님 힘내세요!! 행복한 분이신거랍니다~화이팅~

  20. 북한산성 2011.12.22 16: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옥이님 ㅊㅋㅊㅋ~~~
    이렇게 옥이님을 사랑하는 사람들이 마니 있네요.
    옥이님 ! 언제나 행복하세요...홧팅!!!

  21. 유스티나 2011.12.22 22: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옥이님~행복하시죠?
    아는 사람은 다 아는 푸근한 정이 넘치는 옥이님...
    세상은 아직 살만 하다는 것을 느낍니다.
    따뜻한 마음씨가 추운날 기온을 올려주네요.
    옥이님!!힘내세요.
    이렇게 좋은 사람들이 많이 있잖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