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전골.특별요리

추운 날씨에 몸을 녹여줄 뜨끈한 닭곰탕 *^^*

by 옥이(김진옥 2010. 12. 9.
728x90
반응형




어제 함박눈이 내렸지요?
저도 바쁘게 지낸 하루였지만.. 추운날 바깥에서 고생했을 남편을 생각해서 뜨끈하게 닭곰탕 끓였습니다.
닭한마리만 있다면 4인가족 제대로 몸보신 할수 있습니다.
닭곰탕은 물의 양을 얼마 잡느냐에 따라 진한정도가 다르답니다.
오늘 레시피 참고하셔서 진한 닭곰탕으로 뜨끈한 저녁밥상 만들어보세요~~



재료(4인분):
닭1마리(1kg). 마늘12개. 양파1개. 대파1/2개. 통후추8알(없으면 생략가능). 대파1개 총총 다진거.
양념: 고추가루3T. 닭육수4T. 다진마늘1T. 국간장1T. 후추가루.
=> 저의 계량은 밥숟가락 한 술이 1T고요..종이컵 1컵이 1컵입니다.
=> 국간장은 집간장(조선간장)을 말합니다.



1. 닭1마리는 백숙용으로 구입합니다. 배를 갈라달라고 하세요..
    배를 가른후 닭의 배속에 있는 창자같은 이물질을 완전히 제거하세요..( 그래야 국물이 맑습니다)
    닭을 잘 씻은후 큰 냄비에 넣어줍니다.
    냄비에 물 18~19컵을 부어준후 양파1개를 반절 절단후 넣어주고.. 대파1/2개를 토막내어 넣어주고..
    마늘12개를 넣어주고.. 통후추가 있다면 8알정도 넣어줍니다.
    냄비뚜껑을 덮고 가스불을 센불로 켠후 끓어오르면 중불로 줄여 25~30분동안 푹 끓여줍니다.
==> 19컵을 넣어도 충분히 진한 국물이 나온답니다. 더 진한 국물을 원하실경우 18컵을 잡으세요
  




2.  25분정도 경과후  가스불을 끄고...닭만 꺼낸후 닭의 살과 뼈를 분리했습니다.
    닭의 살은 따로 다른 그릇에 담아 놓고.. 분리한 닭의 뼈만 다시 끓였던 육수에 부어준후...
    가스불을 센불로 켠후 끓어 오르면 중불로 줄여 30분동안 푹 끓여줍니다.(뚜껑덮고)
==> 닭의 뼈만 넣고 처음부터 끓였던 육수에 계속해서 30분을 더 끓여주는 겁니다. (진하게~~)
==> 닭의 껍질은 좋아하시는분은 닭살과 함께 담아  드실때 같이 드시고요..
      닭의 껍질을 싫어하시는 분은 닭뼈를 넣을때 같이 넣고 끓이세요.





3. 닭육수를 끓이는 동안 분리한 닭살이 식지 않게 잘 밀봉해 놓으세요..
    닭곰탕 먹을때 곁들일 양념장(다대기)를 만듭니다.
    양념장: 고추가루3T. 닭육수4T. 다진마늘1T. 국간장1T. 후추가루약간를 골고루 섞어줍니다.
    대파1개는 총총 다지듯이 썰어서 나중에 닭곰탕 먹을때 곁들여 주세요..
4. 30분동안 중불에서 푹 끓인 닭육수를 면보에 걸러줍니다.
    면보에 걸러낸 닭육수를 냄비에 부어준후 닭살과 함께 3분정도 살짝 끓인후 그릇에 담아
    기호에 맞게 다진파. 양념장. 소금. 후추가루를 곁들여 드시면 됩니다.
    ( 곰탕. 설렁탕 드시듯이 드시면 됩니다)


*** 여기서 TIP~~~
1.닭곰탕을 더 진하게 끓이시려면 닭다리를 한두개 넣어보세요... 닭다리에 뼈가 많아서 더 진한 국물이 된답니다.
2. 완성된 닭곰탕에 불린미역을 넣고...국간장. 소금.후추가루.다진마늘을 넣어 미역국을 끓여보세요.
    너무도 진한 미역국이 탄생한답니다~~






어제 저녁 닭곰탕 먹고..아침에 남겨 놓은 닭곰탕에 불린미역 넣어서 미역국 끓였습니다.
아침에 미역국 아름이 먹였습니다~~
오늘이 아름이 생일입니다.
어김없이 아름이 생일때는 눈이 내리는것 같습니다. 아름이 낳던날 눈이 얼마나 소복하게 쌓였던지...
세상의 축복을 아름이가 다 받은것처럼 소복했습니다*^^*
오늘은 바쁩니다. 낮에 아름이 친구들이 놀러옵니다. ( 생일 초대했습니다)
전기밥솥으로 케익도 만들고, 이것저것 아이들이 좋아하는 요리 만들어서 근사하지만 소박하게 한상 차려볼 
생각입니다.
아름이가 초등학교 들어간후 지금까지 작년 한해 빼고 매년 집에서 생일초대상을 차려주었습니다.
내일 포스팅은 아름이의 생일초대상이 될것 같습니다. 기대하세요~~


 

728x90
728x90
그리드형

댓글83

  • 이전 댓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