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가 내리는 중복날 아침입니다.
어제 분당에서 조카들이 왔습니다. 늘 방학이 되면 외숙모 집이라고..아니네요..외삼촌집이라고 해야겠네요.
저의집에 일주일씩 놀러오는 조카들... 어제 왔습니다.
오늘이 중복이라 여러분에게 무엇을 소개할까 생각하다가 아이들을 위한 중복날 메뉴 소개해야지 하다가
만든 카레간장닭갈비~~~~
역시 외숙모 요리 맛있다고 칭찬 받았습니다. 저의집 아이들도 잘 먹었고요..
제 입맛에도 너무 맛있었습니다.
보통 닭갈비는 고추장,고추가루 넣고 매콤하게 만드시잖아요? 색다르게 카레가루와 간장으로 만들면 아이들도
맵지 않아 즐길수 있고 좋지 않을까요?
중복날 아이들을 위해 만들어 보는 것은 어떨가요?



재료(4인분정도):
닭1마리 900g. 떡볶이떡 100g(한줌). 양파1개. 고구마1개(中사이즈). 양배추 150g(약두줌). 대파1개. 깻잎10장.
닭양념장 : 간장5~6T.카레가루2T반. 다진마늘1T반. 올리고당2T반. 참기름1T. 맛술3T. 후추가루소량.
                 대파1/2개 다진거.
=> 저의 계량은 밥숟가락 한 술이 1T입니다.
=> 맛술은 미림. 미향.미정. 청주같은 시판하는 조리술을 말합니다.
=> 카레가루의 짠정도에 따라 간장양 조절하세요.



1. 보통 닭갈비용 닭은 닭다리만 사용하시는 것이 맛있답니다...
    마트나 인터넷에 판매하는 닭갈비용 뼈없는 닭을 구입하시면 편리한데요..
    저는 토막낸 닭을 1마리 구입했습니다.
    토막 낸 닭의 뼈를 칼로 잘 제거후 씻어 먹기 좋게 썰어줍니다.
    닭의 껍질은 기호에 맞게 넣고 싶으면 넣고 제거하고 싶으면 제거하세요.
    저는 너무 기름기가 많은 부분만 제거하고 조금은 넣어주었습니다..
==> 뼈를 제거한 후 닭살의 무게가 600g이었습니다. 뼈없는 닭 구입하실때 참고하세요.




2. 닭살을 볼에 담고 양념을 해줍니다.
 간장 5~6T. 카레가루2T반. 다진마늘1T반. 올리고당2T반. 참기름1T. 맛술3T. 후추가루소량.
 대파1/2개 다진거를 넣고 조물조물 30분정도 재워줍니다.
==> 간장은 저같은 경우 6T를 넣었는데요. 간간하다 생각되시는 분들을 위해...5T를 처음에 양념하시고요..
      나중에 볶으실때 싱거우면 1T추가하시면 됩니다.





3. 고구마1개는 껍질을 제거후 떡볶이떡 크기정도로 썰어준후 찬물에 5분정도 담궈 녹말기를 제거합니다.
==> 고구마가 없을때는 떡볶이떡을 더 넣어주셔도 좋습니다.
4. 깻잎10장. 양배추. 대파1개. 양파1개는 큼직하게 썰고요.. 떡볶이떡은 찬물에 씻어 준비합니다.




5. 양념에 재운 닭갈비를 볶음팬에 넣고 떡볶이떡. 고구마.물5T를 넣고 센불에서 끓으면 중약불로 줄여 5~6분
   볶아준후 닭이 어느정도 익었을때 양배추와 양파. 대파를 넣어줍니다.
    잘 섞어 주면서 중불에서 닭이 익을때까지 볶은후 마지막에 깻잎을 넣고 한번만 뒤적이면 완성입니다.
==> 깻잎을 넣기 전에 간을 보셔서 기호에 맞게 추가하실 양념은 추가하세요.

*** 매운 고추장양념의 춘천닭갈비 레시피 바로가기==> http://hls3790.tistory.com/555


==> 더 볶았어야하는데요... 사진찍는다고 조금만 볶았더니 색이 예쁘지 않네요..



어제 태권도 심사가 있었던 건희... 저녁에 잘 먹었습니다.
도복이 잘 어울린다고 하면 저에게 돌맹이 던지실거죠? ㅎㅎㅎ
조카들도 사진 찍어주려고 했는데요.. 다 도망가고 밥그릇만 뒤에 남겨놓았네요 *^^*
제가 결혼 14년인데요... 14년동안 행운이라고 생각한것이 있다면 저의 시댁식구분들을 만났다는 겁니다.
정말 늘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어제밤에 종알종알 외숙모에게 말하는 조카들 얼굴보니 그런 생각이 또 들더라고요.
비내리는 중복... 몸보신요리 맛있게 만들어보세요.
즐거운 하루 ~ 승리하는 하루 보내세요~

                             *** 다음 메인 View 창에 소개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 레시피를 인쇄. 스크랩하시려면 ==> http://board.miznet.daum.net/recipeid/33277

Posted by 옥이(김진옥)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소연맘 2011.07.24 14: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좋은레시피 감사합니다. 울아이도 매워서 못먹는데..카레양념으로 하면 정말 좋아할것같네요!

  3. 혜무 2011.07.24 16: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인간 뭐여.
    결국 신앙 전파인가
    지~~랄,

  4. 탐진강 2011.07.24 16: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가 맛있게 잘 먹네요. 군침만 저는 흘립니다.
    요리의 달인이시라 부럽다는 ^^;;

  5. 희진맘 2011.07.24 17: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린이들한테는 좋을지 몰라도 어른이 보기에는 넘 느끼할 거 같아요^^

  6. ^^* 2011.07.24 17: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봤습니다...입맛이 살아나는군요

  7. yametech 2011.07.24 19: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성가득~!!!!!!!!!!!!!!!!!!!!!!!!!!!!!!!!!!!!!!!!!!! 와우~!!!!!!!!!

  8. 시크릿 2011.07.24 21: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기 요롷게 이쁜 아드님 건희가 엄마의 요리를 아주 맛나게 잘 시식하고 있네요 ^^
    오늘 중복인데.. 이렇게 닭요리 한가진 해서 먹었어야했는데 그냥 수박으로 떼우고 말았습니다. ㅎㅎㅎ

  9. 뒤돌아차뿌까 2011.07.24 21: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레시피 잘 읽고 보고 갑니다~ㅎ
    우리 직원들 해줘야겠습니다~
    아드님 무척 장난꾸러기 처럼 보이는데요 ㅋ

  10. 더공 2011.07.24 21: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복날에 삼계탕만 보다가 이렇게 신선한 요리 보면 정말 "혹~~"한다니까요.
    저도 조만간 옥이님 레시피를 따라서 한번 만들어봐야겠습니다.
    혼자 다 먹을테닷!! ^^

  11. 고비 2011.07.24 21: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닭과 카레를 매우좋아하는데 쩌업.. 군칩도네요 먹고싶다아 ㅠㅁㅠ

  12. 우왕 2011.07.24 23: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맛있어 보이네요 ㅎㅎ
    하지만 중복엔 역시 고유의 음식인 개장을 먹어줘야 한다는 ㅎ

  13. 청담거사 2011.07.25 07: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카레와 닭이 참 잘 어울리지요...?
    이리 만들어 놓으면 아이들은 엄지손을 치켜세웁니다...

    우리 엄마 최고~~!!!

  14. lucky 2011.07.25 09: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짱 귀엽고, 태권도복이 잘어울리네요

  15. 승여니 2011.07.25 09: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전에 저희 엄마가 해주신 카레 닭갈비가 생각나네요. 지금은 외국나가 계셔서 그 음식솜씨를 맛볼수가 없어서 참 안타까운데... 이렇게 낯익은 음식이 보이니 반가워서 댓글 남기고 갑니다. ^^ 정말 맛있어 보여요~~~

  16. 백합화 2011.07.25 09: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요리 애들이 정말 좋아하겠네요.
    건희가 참 예쁘네요.
    많이 큰것같아요. 처음사진보다는~~~
    감사합니다.

  17. 내사랑고기 2011.07.25 17: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으흐흐~
    말그대로 영양만점 닭갈비인데요~

  18. 워싱턴디씨댁 2011.07.27 00: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어제 먹은 치킨데리야기에 카레 가루 넣었으면 더 나았겠네요.
    많이 배워요.

  19. 환이 2011.08.22 12: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언제나 좋은정보 올려주셔서 감사합니다..
    아이들이 참좋아하네요 ^^

  20. 쪼로롱 2012.09.03 10: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건희..넘 귀여워요...눈이 동그래서.... ㅎㅎㅎ 넘 귀엽네요...

    카레가루를 넣어서..건강도 좋고..맛도 은근히 좋을거 같네요...^^

  21. 2012.09.18 19: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