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찬.김치.저장음식

간단하고...푸짐한... 코다리김치찜 *^^*

by 옥이(김진옥 2010. 4. 25.
728x90
반응형

 

어제 집앞 슈퍼에서 살이 많이 붙어 있는 코다리를 팔더라고요... 그래서 1코를 사가지고 왔습니다.

그냥 코다리조림을 만들어서 블로그에 올려드릴까? 라고 생각했는데요...

주말이니까...조금더 푸짐하게 코다리요리 만들어 드시라고...옥이가 코다리김치찜을 만들었습니다.

아침에 코다리김치찜 만들어서 아이들과 아침밥상에 먹고 출근했어요...

너무 맛있어서 아침에 입맛이 없는 아이들도 밥한그릇 뚝딱!! 먹고 학교에 갔답니다..ㅋㅋㅋ

간단하게 만들수 있는 코다리김치찜  시작해볼까요???

 

재료: 코다리1코(4마리). 익은김치1/4포기. 대파1개. 양파1/2개. 홍고추1개. 청양고추3개. 무.

         다진마늘. 후추. 진간장. 올리고당(또는 물엿). 고추가루. 참기름. 맛술. 생강

=> 저의 계량은 밥수저1수저가 1T고요...종이컵1컵이 1컵입니다...

=> 기호에 맞게...양념은 조절하시고요...

=> 익은김치가 짜면 간장양을 줄이시고요..김치가 싱거우면 간장양을 늘리셔요....

 

 

 1. 코다리손질하기 :

    명태를 약15일정도 꾸들꾸들 말린 상태로  4코씩 묶어서 파는 것을 코다리라고 한데요.

    시중에 파는 코다리는 거의 냉동상태이지요?? 냉동상태의 코다리를 냉장고에 몇시간 두어 자연해동을

    시킵니다... 해동된 코다리의 지느러미를 가위로 잘라주시고요...코다리는 먹기좋게 3~4토막 칼로 잘라주세요.

    토막낸 코다리를 찬물에 씻은후 소쿠리에 받쳐 물기를 빼줍니다.

 

 

 2. 무는 1cm정도의 두께로 잘라 놓습니다. 양파1/2개 굵게 채썰고요...대파1개도 어슷하게 큼직하게 썰어주세요.

    홍고추.청양고추도 어슷하게 썰어준비합니다.

    익은김치(반드시 익은김치를 사용하세요~)를 밑둥만 잘라줍니다...(통째로 찜을 한후 나중에 손으로 찢어먹었어요~)

   양념장만들기: 간장10T.고추가루5T. 맛술3T. 다진마늘1T. 다진생강1/3T. 후추가루. 올리고당1T반~2T정도를 넣고

                           양념장을 만들어 놓습니다..( 올리고당 대신에 물엿을 넣으셔도 좋습니다.)

=> 옥이는 아침에 급하게 하느냐고 생강이 없어서 생강을 안넣었어요..생강을 안넣었어도 맛있더라고요~~

 

 

 3. 이제 모든 준비끝!! 조림을 시작해보지요...

     볶음팬에 무를 깔고-> 익은김치 올리고-> 코다리올리고-> 양념장 끼얹어주고-> 양파.고추.대파올려주고

     -> 물1컵을 부은뒤 센불에서 한번 끓어오르면 중불로 줄여서 25분~30분정도 졸여주면 됩니다.

     중간중간 수저로 국물을 코다리에 끼얹어 주시고요...코다리의 살이 부서질수 있으니 뒤적이지는 마세요...

     다 졸여지면 완성접시에 담고 다진파나 실고추를 뿌려주면 됩니다..( 다진파.실고추는 생략해도 되요~~)

    

==> 중간중간 간을 보셔서 양념을 더 첨가하시고요... 수저로 계속해서 양념을  끼얹어 주세요...

       글구요...뚜껑은 너무 닫지 마시고요..2/3가량만 뚜껑을 덮어주셔요...

       글구요...물대신에 멸치다시마육수가 있다면 육수를 부어주셔요...그러면 더욱 맛있답니다^^

 

 

 너무 간단하죠?? 옥이도 아침에 바쁜시간... 출근준비하면서 만들었답니다.. ㅋㅋㅋ

 간단하지만...푸짐해보이는 코다리김치찜...주말에 식구들과 드셔보세요~~

 

 추워진 날씨에 감기조심하시고요...항상 행복하세요~~

728x90
728x90
그리드형

댓글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