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전 어떤 분의 집에 초대를 받아서 갔는데요...
생강차를 주셨는데 그 향이 너무 좋은거여요.. 그때 제가 감기기운이 있었는데 생강차마시니까 좋더라고요.
생강차는 감기기침.천식에 좋다고 하잖아요.
요즘 출근하는 남편에게 뜨거운 차를  타서 보온병에 담아주거든요..
생강차 타서 주려고 만들어봤습니다.



재료: 생강1kg. 설탕900g
==> 생강과 설탕의 비율은 1:0.9 ~0.8 정도의 비율입니다.
      기호에 따라 1:1비율도 괜찮습니다. 나중에 드실때 꿀을 조금 섞어서 드셔도 좋습니다.



1. 요즘 햇생강이 참 좋죠? 햇생강 구입하시면 좋은것이요..효능도 좋지만 껍질이 잘 벗겨진다는 겁니다.
    저같은 경우에는 요즘에 생강구입해서요..생강 껍질 벗겨서 마늘크기로 잘라서 냉동보관한답니다.
    그러면 김치 담글때도 유용하고요... 몇달은 유용하게 사용할수 있습니다.
    햇생강 껍질제거하는 법은 쉬워요..일딴 흐르는 물에 흙을 잘 씻어준후..
    생강이 잠길정도의 물에 생강을 담아놓고 2시간정도 놓습니다.
    그런후 고무장갑을 끼고 문질러보면 껍질이 잘 까집니다. 
    ( 깨끗한 수세미로 살살 문질러도 좋습니다 )
    껍질 제거한 생강을 소쿠리에 받쳐 물기를 건조시켜줍니다.
    ( 저같은 경우에는 저 상태로 반나절 싱크대위에 놓고 자연건조 시켰습니다 )
2. 껍질제거한 생강을 곱게 채썰어준후... 그릇에 생강과 설탕을 넣고 잘 버무려준후
    소독후 건조시킨 유리병에 넣어줍니다.
    뚜껑을 덮기전에 설탕으로 채워줍니다~
    뚜껑을 덮고 상온에 하루정도 지나면 먹기 좋게 완성입니다.
    수저로 뜨셔서 뜨거운물에 타서 드시면 생강차 완성입니다.
    ==> 총 들어간 설탕의 양이 900g정도입니다.
          설탕의 양은 기호에 맞게...단맛을 좋아하면 더 넣으셔도 되고요..
          단맛을 싫어하면 덜 넣으셔도 좋습니다. 설탕을 넣을때 꿀을 조금 넣으셔도 좋습니다.
          



생강차 한잔 마시고 아침에 컴퓨터 켰습니다. 생강차 향이 참 좋네요...
어제 서울 외출하고 나서  피곤한 아침인데요..
여러분들의 방명록 글에 힘이 납니다~~ 방명록에 올라온 응원의 글~~ 너무 감사드립니다.
오전내내 댓글 읽고..답글 달면서 시간을 보내야겠습니다.
즐거운 금요일 보내시고요~~오늘도 승리하세요!!!
내일은 울랄라시스터님을 위해 도시락반찬 소개하겠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Posted by 옥이(김진옥)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선율맘 2011.11.25 10: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3주전에... 시어머니가 첫수확하신 생강을 주셔서.. 생강차 담궜습니다.
    반은 옥이님처럼.. 설탕에 재우고~
    반은.. 휴롬으로 갈아서 설탕넣어 졸였구요~~


    해놓고 나니... 주고 싶어서.. 또 다 퍼주고....
    다시 만들어야겠습니다.

  3. pretty 2011.11.25 11: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계절에 딱 맞는 차!
    요즘 카페님들 감기로 고생 많이 하던데...
    생강차로 감기 멀리 쫒아야겠어요^^

  4. ♡♥베베♥♡ 2011.11.25 11: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생강사와서 도전~!!^^

    전 벌써 감기 걸렸지만 자꾸 마시면 좋아지겠쬬^^

  5. 꼬양 2011.11.25 11: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겨울철에는 생강차가 딱인데..ㅎㅎ
    쉽게 만들 수 있군요^^

  6. 행복한캔디 2011.11.25 11: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목이 칼칼한데 따뜻하게 먹고 싶네요~
    만드는 방법이 넘 쉬워서 이번 주말에 만들어야겠어요~

  7. 민들레주부7단 2011.11.25 11: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우! 이방법도 좋겠어요~~~
    생강차 담궈볼래요.^^
    감사합니다 옥스승님^^ 오늘도 건강하세요~

  8. 라네 2011.11.25 11: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은 생강차군요^^

    저도 만들어놧는데,,아직 마셔보질못했어여^^

    생각난김에 한잔 타먹어볼까,,합니다^^

    요즘,,몸이 아주 지지거든요,,

  9. 호호새댁 2011.11.25 12: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선생님~ 전 3년전 담아 놓은 생강차가 냉장 보관 중인데 지금 먹어도 괜찮을까요? 바쁘시겠지만 답글 부탁 합니다.

  10. 2011.11.25 12: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1. 행복요리 2011.11.25 13: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생강차에 저도한번 도전해 봐야겠네요~^^

  12. 파란하늘 2011.11.25 19: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늘 좋은 정보 소중한정보를 베풀어주셔서 감사합니다,,,늘 힘이되고~많은 도움을 받네요~~슈퍼맨~!!!아니다 뽀빠이님이당,,

  13. 삐꼼이 2011.11.26 09: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목을 자주사용하는 직업이라 피곤하거나환절기되면 어김없이 목이아프고 잠기는데요유자차나 좀 마시지 안먹는데 이번엔생강차 만들어봐야겠네요. 쉬운거같은데ㅋㅋ
    주말마다 옥이님 레시피때문에 참비쁘네요.
    두돌된 우리아들도 기관지약한게 저닮았드라구요. 아들도 마시면좋겠는데ᆢ

  14. 라푼젤 2011.11.26 11: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해야지~하면서도 건망증이 저와 친구하자고 합니다 ㅎㅎ
    짬내서 장날에 한번 다녀와야겠어요^^
    쉽게 설명도 잘해주셔서 언제나 감사드립니다^^
    감기조심 하시구요~피곤이 쌓이면 절대 아니되옵니다!!
    편안한 주말 되시길요~

  15. 라푼젤 2011.11.26 11: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혹시 편강은 요기 레시피에 들어있나요??

  16. 2011.11.26 11: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7. 2011.11.26 14: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8. 미스터브랜드 2011.11.26 16: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두 생강차 너무 좋아하는데요. 생각 보다 만들기가 쉽네요^^
    따끈한 생강차 한 잔이 간절합니다.^^

  19. 짱아룽(짱아짐) 2011.11.30 21: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금 딱 필요한게 생강차레시피였는데
    잘보고 갑니다...^^

  20. 그리니 2011.12.05 09: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제 만들어서 오늘 회사로 갖고 왔네요~

    레시피대로 하지 않아서, 설탕의 양이 가늠이 안되요^^;;ㅋㅋ

  21. wheel aligner 2012.03.30 12: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강차를 만들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