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옥이네 사는 이야기

안녕하세요~~ 무더운 날씨에... 힘내세요!!!

by 옥이(김진옥 2011. 8. 5.
728x90





안녕하세요. 오늘아침에.....
어제부터 생각한 새로운 레시피가 있어서요... 만들었습니다.
두번씩이나 만들었는데요.. 실패했습니다.  ㅠㅠ
이런날 제일 허망하다고 해야하나요?
새로운 메뉴 생각한 날은 재료 준비하고 만들때까지 설레이고~ 긴장을 많이 합니다.
그리고... 그 요리가 성공해서 맛있을땐 너무 행복하고요..
맛있을때는 여러분에게 얼른 소개해야지 그런 마음뿐이랍니다.
그런데요..오늘 같은 날도 참 많습니다 ㅠㅠ
여러분에게 소개한 요리들... 이렇게 실패도 하면서 소개해드리는겁니다.

오늘은 무더운 날씨에... 요리포스팅 쉬는 대신....
지난 월요일 당일치기로 다녀온 송추계곡 여행후기 간단하게 소개할까합니다.





==> 저의 아이들... 왼쪽이 한건희(8살). 오른쪽이 한아름(13살)입니다.
       요즘 컸다고 누나에게 대들기 시작한 건희~~~ 물놀이에서도 성격 나옵니다. ㅎㅎㅎ




==> 이 두녀석은 싸우다가도 언제 그랬냐는듯 손잡고 다닙니다. 
      세상에 둘도 없는 남매~~




==> 시원하게 물내려가는 소리~~ 비온뒤라 물이 많더라고요.




==> 하루였지만~~ 물소리도 듣고 ... 머리 식히면서 즐겁게 보냈습니다.





==> 저의 남편과 아이들입니다. *^^*

      저의 남편은 14년전 사귈때나  지금이나.... 늘 제 마음속엔 26살 한인식입니다.
      ( 아으~~ 닭살...돌맹이 몇개 날라오네요...)




==> 시원한 물속에 발담가봤습니다. 맨위에 보라색 신발은 한아름...
      중간은 한건희...
      맨 밑에 은색 슬리퍼가 저의 신발입니다...
      우리 가족은 늘 함께 걸어가는 동반자들입니다.
      요즘 재활치료 잘 받고 있습니다. 다음달부터는 의사선생님이 추천하신 수영을
      배우기로 했습니다. 




오늘 요리포스팅 쉬어서 정말 죄송합니다.
무더운 날씨에 건강유의하시고요..
즐거운 금요일 보내시고요..오늘도 승리하세요*^^*

     

728x90
그리드형

댓글50

    이전 댓글 더보기
  • *저녁노을* 2011.08.05 19:51 신고

    부럽습니다.ㅎㅎ노을인 올여름 계곡한번 못 가보고 넘어가야하나 봅니다.

    잘 보고가요
    답글

  • 로젠탈 2011.08.05 20:26

    보기만 해도 시원합니다.
    가족이 행복한 하루를 보내셨군요^^
    답글

  • 김희경 2011.08.05 20:58

    님의 가정의 단란한 모습 보는 내맘도 행복합니다^^ 참 이쁜 아들딸이네요. 해맑게 웃는 건희모습에 나도 덩달아 행복해지네요 언제나 행복하고 다복하소서.....^^
    답글

  • 참나무 2011.08.05 21:55

    이렇게 솔직하고 인간적인 말쌈.. 정말 감동이네요 ㅎㅎ

    땀이 나서 끈적한 상태로 보는 계곡물 사진 으아.... 뛰어들고싶습니다.

    ^__^ 화이팅!
    답글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08.05 23:19

    에고고.. 힘내세요.
    요리 실패라는게 있군요. 어차피 맛이야, 우리는 모르고 옥이님만 아시것인데, 성공하면 올리시는군요. 그래서 더 고맙네요.
    즐겨찾기 넣어두었다가 오늘은 구독하고 갑니다.
    물놀이 기사 잘 보았구요. 물놀이사고도 있었다던데, 잼있게 놀다 오신것 같아 다행이네요.
    답글

  • 라네 2011.08.06 00:01

    아휴~~~보는것만으로 션~~~~하네요,,^^

    후덥찌근,,,날씨가 열받게 하는데,,눈의정화를 확실히 하네요^^

    행복해보여 부럽습니다^^
    답글

  • 라오니스 2011.08.06 01:22 신고

    계곡물이 아주 맑고.. 시원해 보입니다...
    무더운 여름.. 시원하게 보내시길 바래요.. ^^
    답글

  • 모피우스 2011.08.06 01:44 신고

    행복한 옥이님 가족... 건강과 행운이 가득하길 바랍니다.
    답글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08.06 06:54

    한인식님 지금도 총각같네요
    남편간수 잘하셔야 할듯ㅎㅎ....
    답글

  • 바른생활 2011.08.06 07:51

    계곡물이라 얼음장처럼 차가울것같아요~~
    아름이랑 건희도 몰라보게 컸네요^^
    너무 부러워요^^
    물속에 들어갈수 있어서요~~~
    답글

  • 로라 2011.08.06 08:38

    정말 보기 좋아요~ 진옥님 항상 건강하시고 행복하시고 가족 모두 좋은 일만 가득하시길 바랍니다^^
    답글

  • 빛과소금 2011.08.06 09:14

    보기만 해두 더위가 가시는 듯 해요
    진짜 애들은 쑥쑥 큰다더니 아름이가 정말
    몰라보게 많이 자랐네여 저두 옥이님과
    나이는 비슷한데 아가도 없궁 옥이님 많이 부럽네여~~~
    답글

  • kangdante 2011.08.06 09:25

    가끔은 나들이도 하며
    머리도 식히고 재충전하는 것도
    맛난 요리를 위해서는 필요할 것 같습니다..
    답글

  • 백합화 2011.08.06 12:05

    정말 행복한 가정입니다.
    넘 행복해 보여요.
    행복이 팍팍 느껴지는 가정입니다.
    늘 행복한 가정되세요
    행복으로 더위를 확 날려버리세요~~~
    답글

  • 시냇물 2011.08.06 19:49

    옥이님 따라쟁이 많이 하고 있어요~~~
    지난번에 한끼에 해결하는 떡볶이 완죤대박이었어요.
    넘 감사드려요~~~

    요리구단인 옥이님도 실패할 수 있군요.
    그런데 왜 제가 기분이 좋아지나요?ㅋㅋ 죄송 ......
    행복한 휴가보내시구여~~~
    답글

  • 초록들 2011.08.07 16:01

    와우..시원한 계곡 넘 좋져!~
    가족과 즐겁게 다녀오셨나봐여..딸냄이 13살인데 많이 크네여.
    요즘 비가와서 어디서 물이 많을듯해요
    답글

  • 튼튼아들 2011.08.09 00:57

    저희 애들도 5살터울이예요.
    저희 큰애도 덩치가 있어요.
    둘째녀석은 딸인데요.. 인제 2살이라 귀연짓 엄청 하네요
    녀석들 크면... 저런 모습이겠죠 ^^

    요즘 전 외롭습니다.
    왜냐면... 친구들이 사는게 각양각색이 되다보니.. 말도 조심해야하고..
    아무튼 그래요.. 마음터놓고 지낼 친구가 없네요.
    제가 사람을 엄청 좋아하거든요.
    요번에 사람한테 크게 데이고... 마음을 못열겠어요.
    .
    .
    .
    이번해엔 옥이님 요리 따라하다 음식 잘한다는 이야기를 좀 들었는데. 그런 이야기 들을때마다 엄청 부끄럽습니다.
    내 솜씨가 아니라는 생각때문이겠쬬
    그래도 맛있게 먹어주는 가족 보면 힘이 납니당.

    옥이님 글 보고 슬며시 웃고 갑니다.
    답글

  • 푸르고바르게 2011.08.09 19:12

    아름이가 부쩍 컸어요...ㅋㅋㅋ
    답글

  • luky 2011.08.11 16:31

    가족들이 행복하고 즐거워 보이네요...계곡만봐도 시원함이 느껴지는데요,,가보고 싶네요 ~~
    답글

  • 이경은 2011.08.12 10:39

    몸이 어디 불편하신가봐요? 재활치료라니..쾌차하시길 빌겠습니다.

    가족이 너무 행복해보이네요!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