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면,전.부침.기타.

냉장고 속 있는 재료로 초간단 굴소스 볶음우동 *^^*

by 옥이(김진옥 2010. 9. 5.
728x90
반응형




어제 저녁 바쁘게 볼 일 보고...집에 와서 아이들에게 냉장고속 있는 재료로 간단하게 굴소스 볶음우동을
만들었습니다...
얼마전 블로그에 어떤분이.....일식집에 간장색으로 볶아서 나온 볶음우동이 맛있다고 하는 법 소개해달라고
하셨거든요...아무래도 야키우동을 말씀하시는것 같은데요.....
저는 그냥 집에 있는 재료로....있는 소스로 만들어봤습니다....
저는 채소와 버섯만 넣었는데요... 오징어나 새우를 넣어 같이 볶거나....쇠고기를 간장양념후 같이 볶아서
드셔도 맛있답니다..
혹...고추기름이 있다면 고추기름으로 볶으시면 더욱 맛있어요...
저는 고추기름대신에 청양고추 2개를 채썰어서 넣어주었습니다..



재료: 우동면2개. 빨간색 파프리카1/4개. 노란색 파프리칸1/4개. 양배추 (한줌정도). 깻잎5장. 양파1/2개.
         새송이버섯1개. 청양고추2개. 가쓰오부시 (한줌정도).식용유.다진마늘2/3T.참기름.깨.

양념소스: 굴소스2T반. 간장2T. 올리고당1T반~2T(또는 물엿). 맛술2T반. 케찹1T. 후추가루
=> 저의 계량은 밥숟가락 한 술이 1T입니다..
=> 맛술은 미림.미향.미정.청주같은 시판하는 조리술을 말합니다..



1. 양파는 곱게 채썰고요....파프리카도 채썰고요....청양고추도 길게 채썰어줍니다..
    새송이 버섯도 길게 0.5cm두께로 썰어주시고요...양배추는 굵게 채썰어줍니다..
    깻잎5장도 곱게 채썰어줍니다..
2. 양념소스 만들기 : 굴소스2T반. 간장2T. 올리고당1T반~2T. 맛술2T반. 케찹1T. 후추가루를 넣어
                       
  골고루 섞어줍니다..
  ==> 올리고당을 저는 2T 넣었습니다...



3. 우동면 사리 2개를 끓는물에 넣고 살짝만 데쳐 찬물에 헹궈 물기를 뺀후 볼에 담아 참기름1/2T를 넣고
    살짝 버무려줍니다..
=> 우동면을 너무 익히면 나중에 불어서 맛이 없습니다... 보통 우동면 포장지에 써있는 설명서에서
    약간 삶는 시간을 줄이세요..저는 1분 삶았습니다...
    삶은 면에 참기름을 살짝 발라 놓으면 서로 달라붙지 않아서 좋습니다..




4. 프라이팬에 식용유1T를 두루고 다진마늘2/3T를 넣고 중불에서 살짝 볶다가...
    양파.새송이.파프리카.양배추.청양고추를 넣고 센불에서 양파가 투명하게 익어갈때까지 볶아줍니다..
    양파가 어느정도 익어가면 볶음면을 넣고 양념소스를 골고루 뿌려준후 센불에서 살짝 30초정도만 볶아줍니다..
    마지막에 깻잎을 넣고 한번만 뒤적인후 후추가루와 깨를 뿌리면 완성입니다..
    접시에 담은후 가쓰오부시 한줌을 뿌려준후 같이 섞어서 드시면 됩니다..
  




간단하지요?? 재료 채썰고 우동면 데치고 볶아주는데 10분정도 걸린것 같아요...
아름이가 금새 만들었다고 놀란 굴소스 볶음우동입니다...
맛은 담백하고요...청양고추에서 은근히 매운맛이 살짝 나더라고요...
냉장고속 우동면으로 무엇을 할까 하다가 만들었는데요....우동면 대신에 라면사리를 데쳐서 만드셔도 맛있답니다..
사실...아름이가 라면사리로 만들면 더 맛있겠다고 말해주더군요... ㅎㅎㅎㅎㅎ
여러분들은 라면사리로 만들어보세요....
즐거운 하루 보내시고요...오늘도 승리하세요 *^^*


 

728x90
728x90
그리드형

댓글38

    이전 댓글 더보기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09.05 11:29

    숙주잡채도 좋았지만 이번 볶음우동도 대만족이네요. ㅎㅎ
    일만 아니라면 당장 주방으로 달려가고 싶습니다~ ^^
    답글

  • 행복한 요리사 2010.09.05 11:54

    만들기도 쉽고 맛도 있을것 같은데요~~
    답글

  • *저녁노을* 2010.09.05 13:54 신고

    맛나 보입니다.ㅎㅎ 잘 배워갑니다.
    즐거운 휴일 되세요.
    답글

  • 위에 가쯔오부시가 춤을 추겠어요~ 초보자들도 살살 따라해볼만 하겠습니다. 좋은 휴일되세요^^
    답글

  • dream 2010.09.05 15:15

    지금 딱 간식먹을시간 잘 먹고 갑니다
    답글

  • dream 2010.09.05 15:18

    간식먹을 시간 ....
    답글

  • 소춘풍 2010.09.05 15:21 신고

    오늘은 굴소스 볶음 우동~
    비오는 지금 너무 생각나는 우동 한그릇 입니다.
    간단하게 만들수 있고~ 좋은데요. ^^
    휴일 즐겁게 보내시고요.
    한주의 준비도 화이팅 입니다. )/
    답글

  • 실버스톤 2010.09.05 17:38

    알겠습니다.
    전...
    라면사리로!!! ㅋㅋ
    답글

  • 탐진강 2010.09.05 19:13 신고

    늘 음식의 즐거움을 느낍니다.
    옥이님은 역시 최고의 음식 달인입니다.
    답글

  • 청담거사 2010.09.05 19:22

    휴일 한끼는 꼭 면으로 때우는 우리집....
    볶음우동이 아주 입맛을 자극합니다.

    주말 잘 지내고 계시지요...?
    늘 건강하시고... 저녁시간...행복하시길...^^
    답글

  • 쁘띠띠아블 2010.09.05 19:48

    볶음우동 짱입니다!
    저도 엊그제 우동소스랑 건더기 스프 사다놓고 면사는걸 계속 잊어버려서
    못해먹고있는데... 면사서 요것부터 해봐야겠어요~
    답글

  • 마른 장작 2010.09.05 20:42

    옥이님, 금나와라 뚝딱하듯이 맛난 음식을 금방 하십니다.
    저녁 문안 인사를 드리옵니다.^^
    답글

  • 신기한별 2010.09.05 23:33 신고

    집에 라면사리나 우동사리가 있으려나 ㅎㅎ
    볶음우동 먹고 싶다
    답글

  • 한스~ 2010.09.06 00:13 신고

    내일은 이놈으로 저녁 해야겠네요.
    냉장고에 재료 몇가지가 있으니깐 우동면만 사서 해 먹을께요
    감사해요..^^
    답글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09.06 05:28

    이 야밤에 괜히봤네여..ㅋ
    넘 맛있겠어여.. 잘보구갑니다..
    답글

  • 공군 공감 2010.09.06 06:38 신고

    오~ 굴소스^_^
    저는 라면사리로 도전해보겠음다!!
    답글

  • 별빛마음 2010.09.07 07:47

    이런거 참 좋아요~
    냉장고 속에 남아있는 자투리 채소로 뚝딱 만들 수 있는 거. ㅋ
    요즘 제가 필 꽂힌 파프리카도 있고~ 아우~ 좋은데요.
    굴소스도 참 요긴하게 잘 쓰이는 것 같아요.
    근데... 새송이 버섯... 전 오징어인 줄 알았어요. ㅋ
    그래서... 어라,, 옥이님,, 오징어 넣으셔놓고는.. 왜 채소만 넣었다고..
    하면서 과정샷을 보니... 새송이버섯이었네요. ㅋㅋㅋ
    근데 맛술이요~ 어떤 맛인가요? 소주와는... 다른 맛을 내는 재료인거죠?
    답글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09.07 14:07

    오오~ 볶음 우동 ~ 생각보다 간단하네요~
    답글

  • 허희순 2010.12.27 19:24

    이런 방법도 있어요^^
    우동은 데쳐내서 따로 올리브유 넣고 소금 한꼬집 뿌려 따로 궁중팬에 볶아요.
    .. 꼬들꼬들 해질때까지...약간 누룽지처럼 될때까지요...(드실 때 왜 그렇게 볶으라는지 알게됨)

    그리고 야채와 해물(오징어 소라... 형편되는대로) 따로 볶다가 양념소스 넣고 간을 하고요
    물 2/3컵에 녹말 물을 풀어 넣어 부어 따로 끼얹을 소스를 준비했다가
    볶은 우동을 넓은 그릇에 담고 그 위에 쫘악~ 야채 해물 소스를 끼얹으면
    훠 얼씬 폼 나고 맛깔스러워 보여요.
    my faourite 레시피 중 하나.
    손님이 오시거나... 주방 근처를 아무리 어정거려도 딱히 메뉴가 생각 안 나면 들러서 늘 배우고 가요.
    소중한 옥이씨.
    난 훨씬 나이가 많지만 삶과 마음이 아름다운 후배들을 보면 그냥 고마워요.
    답글

  • 안선영 2013.01.27 10:27

    맛있어요... 저는 우동이 없어서 그나마 두꺼운 면인 짜파게티 면 이용했어요...
    레시피 대로 하니까 간이 딱맞고 너무 맛있어요...
    저 매번 여기 와서 보고 요리하는데, 이제서야 리플다네요...
    스승님 감솨~!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