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전 옥이의 올 해 소원중 한가지였던 카메라를 구입했습니다.
가격은 107만원 이었습니다.
렌즈를 더 좋은것을 구입하고 싶었지만 처음 사용할때 욕심내지 말라고 주위에서 말씀하셔서요..
나중에 좋은 렌즈 추가적으로 구입해야지 마음먹고...
캐논 550D를 구입했습니다.
너무 갖고 싶어했던거라 기대를 많이 하고 촬영을 했는데요..
요리작품 사진이 예전 디지털 카메라보다 못한것 같은거예요..
이유는 제가 카메라를 너무 몰라서 그런겁니다.




이 녀석이 근 일년 넘게 옥이가 요리사진 찍을때 사용한 디지털카메라입니다.
이 카메라 살때 선물이라면서 시누께서 50만원을 주셨습니다.
일년 넘게 손에 익숙해서 그랬는지 새로 산 카메라가 훨씬 좋은데도 이 녀석을 손에서 내려 놓을
수가 없었습니다.
그래서 요리과정샷만 이 카메라로 계속 촬영을 할겁니다.
( 요리과정샷을 찍을때는 손에 고추가루도 약간 묻어있고 물기도 약간 묻어있고 식용유도 약간
   묻어있거든요... )





새로 구입한 이 녀석이 이제 동반자가 될듯합니다.
오늘 출판사 직원분이 오셔서 사진 찍는법 알려주신데요.
잘 배워서 내일부터는 멋진 사진 올려드릴께요.
카메라 구입후 더 멋지게 완성사진을 찍어야 한다는 의무감...
또는 욕심...
그런 마음이 며칠동안 옥이를 힘들게했습니다.
어제는 작은방에 있던 스튜디오를 거실로 옮기는 대공사도 했습니다.
어제 너무 무리를 했는지 머리가 아프고... 힘이 없습니다.
오늘 아침에 요리를 만들었는데요..만들다가 실패를 했습니다.
새로운 레시피인데요... 40%부족한것 같습니다.
요리를 좋아해서 늘 요리만 생각했는데...요즘 제 머리속에 카메라가 들어와서 그런것 같습니다.
오늘 카메라 기능 제대로 익힌후..
다시 옥이가 좋아하는 요리만 생각하면서 살겠습니다.
새로운 레시피는 다시 맛있게 만들어본후 오후에 소개하겠습니다.
즐거운 하루 보내시고요.. 오늘도 승리하세요..


*** 요즘 포스팅이 늦어서 걱정해주시는 분들이 많아서 이렇게 글 남깁니다..
     늘 감사드립니다.

Posted by 옥이(김진옥)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쿠우니 2010.11.26 10: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넘 좋아보여요....

    울남푠도 계속 사달라고 조르는데...

    카메라 비싼게 무슨필요가 있을까..했는데...

    살짝 흔들려요...ㅎㅎ

  3. 라네 2010.11.26 10: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앗~!!

    카메라 장만 하신거 너므~너므~추카드려욤^^

    사진 배우시면,,

    라네한테두 살~짝~~알려주세요^^

    카메라,,갸랑 친해지면,,,헤어나지 못합니다^^

    갸때문에 요리하는 즐거움이 몇배는 댈겁니다^^

  4. 쁘띠띠아블 2010.11.26 10: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보고싶었는데~옥이님 새친구~ㅎㅎㅎ
    요녀석이 앞으로 옥이님과 함께할 친구로군요~
    마자영~과정샷 찍으려면 기름묻고 양념묻은손...카메라 만지기가...
    앞으로 멋진 사진과 함께하는 레시피 기대 할께요~^^

  5. 고은이 2010.11.26 10: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카메라 구입하셔서 좋겠어요,

    옥이님의 요리를 더 빛내줄 카메라네요,

    맛있는 사진 많이 찍어서 올려주세요,

    저에게 아주 많은 도움이 된답니다,

  6. 동천아씨 2010.11.26 10: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카메라 구입하셔서 더 좋은 사진 올리시기를 기대합니다
    저도 생각하던 물건을 구입하고나면 그 물건이 온통 머리속에 인식이 되어서
    다른일에는 좀 휑해질때가 있습니다만 옥이님도 그러신건가요?ㅎㅎㅎ
    그나저나 넘 무리하셔서 건강헤치시는것 아닙니까?
    내가 건강해야만 다른이들에게 기쁨을 준다는것 아시지요???
    쉬엄쉬엄 하시기 바랍니다~

  7. pennpenn 2010.11.26 11: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캐논DSLR에 동참하신 것을 축하드립니다.
    저도 주로 400D를 사용하고 있거든요
    앞으로 멋진 사진 기대합니다.

  8. 백합화 2010.11.26 11: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드려요! 카메라 구입하셨군요.
    옥이님과 항시 같이 생활할 카메라
    네요. 더 빛나는 요리가 올라 오겠어요~~~
    노력하시고 애쓰시는 옥이님!
    보고파요.
    즐겁고 행복하세요^*^

  9. 나비 2010.11.26 11: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로운 친구가 너무 멋있네요..

    옥이님과 같이 할 카메라 너무 부럽네요..

    좋은 사진 많이 부탁드려요..

    새로운 친구와도 화이팅 하세요..

  10. 제로아짐 2010.11.26 12: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햐~드뎌 구입하셨군여
    축하 축하~!!
    옥이님은 이번해에 원하시던일을 차근차근 이뤄나가셔서 진짜 행복하시겠어요^^

  11. 비바리 2010.11.26 13: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많이 찍다 보면 금세 늘거에요.
    좋은 사진 기대합니다.
    무슨 바디 사셨을까
    살짝 궁금했는데
    캐논바디였군요..
    렌즈는 몇미리인가요? 궁금합니다.

  12. 미니 2010.11.26 14: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옥이님 드뎌 구입한거 공개하셧네요~
    울 랑이는 매번 아이폰으로 사진찍어된다고 550D주문해주었는데 아직 도착이~~(자랑질입니다~ㅎㅎ)
    저도 카메라 잘 몰라서 걱정이예요 ㅎㅎ
    디카가 정말 애지중지 하시겠어요^^
    카메라 구입 추카추카드려요~

  13. 파란자전거 2010.11.26 15: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친구 생기셨네요^^
    축하합니다.!~~

  14. 경빈마마 2010.11.26 15: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구입하고 싶은 캐논 카메라!
    맨날 똑딱이에 친숙해 있어서 큰 카메라는 불편할 것 같더라구요.

    저도 구입하고 싶어요.

  15. 참새방앗간 2010.11.26 15: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녀석이 옥이님을 살짝 힘들게 하고 있군요..ㅋㅋ
    그래도 앞으로의 동반자이니 언능 친해지시길요..
    맛난 요리를 더 멋지게 찍어줄 카메라 구입을 축하드려요^^

  16. 혜 천 2010.11.26 20: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 합니다.
    좋은 카메라 구입하셨으니 사진도 더 좋아 지겠지요.
    좋은 사진 많이 올려주세요.

  17. 맛돌이 2010.11.26 22: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카메라 멋진데요.
    앞으로 요리사진 정말 기대되요.
    훨~
    맛있게 보이겠네요.

  18. 왕눈이마마 2010.11.27 02: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넘 좋으시겠어요.

    전 요리는 못하지만 사진은 잘 찍거든요 ㅋ~

    요즘 사진기 바꾸고 싶어 안달인데... 부럽네요^^

    맛있는 요리비법 많~~이 알려주시고, 앞으로 먹음직스런 예쁜 사진도 기대할게요

  19. 늘 푸른 솔 2010.11.27 10: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옥이님 정말 축하드려요.
    모과님 글에서 옥이님의 모든것을? 알앗았니다.
    정말 존경할 분이 한 분 더 생겨서 행복하구요.
    책 내심 다시 한 번 축하 드리구요.
    요리도 하나의 에술 분야 같아요.
    즐겨 찾기 해서 와이프도 많이 보여야겠구요
    정말 대단하십니다.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
    서점으로 달려갑니다.

  20. 늘 푸른 솔 2010.11.27 10: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옥이님의 요리책 발간을 진심으로 축하 드립니다.
    모과님의 블방에서 자세한 냉요릏 보고
    참 아름다운 분이란걸 느꼈습니다.
    열정의 결과가 승리의 여신이 되엇군요.
    자!
    이제 즐겨찾기도 끝낫구요.
    와이프 매일 볼거구요.
    전 서점으로 달려 갑니다.
    화이팅!!!!!!!!!!!!!!!!!!!!!!

  21. 감사숙이 2010.11.28 12: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갖고 싶은거 손에 넣어서
    행복해 하는게 그려지네요.
    바닥에 깔린거
    누군가가 선물로 보내 준거지요?
    누군지 생각이 안나네.
    참 필요한 선물을 했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