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비가 내려서 그런가요? 날이 추운 월요일 아침입니다.
올해는 유독 꽃샘추위가 늦게까지 봄을 시샘하나봅니다.
오늘은 부대찌개를 소개할까합니다. 예전에 부대찌개 소개한적 있는데요.
오늘은 베이컨을 넣은 베이컨 부대찌개입니다.
지난주 지방팬미팅 다닐때 어떤 지역 터미널에서 줄서서 기다리는 부대찌개 전문점을 가봤습니다.
계속 사람들이 줄서서 기다리기에 무슨맛일까 ~ 그런마음으로 들어갔습니다.
먹어본 느낌은... 저와 같이 드신 참새님도 그렇고 저도 그렇고 특별한 맛이 아닌것 같은데....
그 순간 생각난것이 저의 블로그 방명록에 방문하신 어떤분이 써주신 댓글이 생각났습니다.
남편분이 유명한 부대찌개 전문점보다 저의 레시피로 끓인 부대찌개가 더 맛있다고 칭찬해주셨다는 겁니다.
아무래도 집에서 만들면 정성이 더 들어가고 ..식구들 입맛에 맞게 끓이니 식당과는 비교가 안되지요.
줄서서 기다리는 식당보다 맛있게 집에서 끓이는 부대찌개 만들어 볼까요??
***예전에 소개한 일반 부대찌개 레시피 바로가기 ==> http://hls3790.tistory.com/416




재료(2~3인분) :
햄1캔 (200g). 프랑크소시지3개. 베이컨8장. 조랭이떡1줌. 대파1개. 익은배추김치1줌.
부대찌개용콩 4T. 홍고추1개. 라면사리1개.
양념장 : 멸치다시마육수 4T. 고추가루3T. 다진마늘1T. 맛술2T. 국간장1T. 후추가루. 소금1/2T.

멸치다시마육수: 물8컵. 국물용멸치한줌. 다시마2조각. 대파2뿌리. 고추씨1T
=> 저의 계량은 밥숟가락 한 술이 1T 고요....종이컵 1컵이 1컵입니다.
=> 맛술은 미림.미정.미향.청주같은 시판하는 조리술을 말합니다.
=> 멸치다시마육수에 들어가는 재료중 고추씨가 없을때는 청양고추1개를 토막내어 넣으셔도 좋습니다..
     기타 육수에 대파.토막무. 양파.마른새우등 집에 있는 재료를 활용해서 넣어보세요...
=> 부대찌개에 콩나물 한줌 넣어 같이 끓여도 좋습니다.



1. 멸치다시마육수 끓이기 : 냄비에 물8컵. 국물용멸치한줌. 다시마2조각. 대파2뿌리. 고추씨1T를 넣고
                                센불에서 끓으면 중불로 줄여10분 끓입니다. (뚜껑열고)
                                끓인후 고운체에 걸러 고운육수만 준비합니다.
==> 이렇게 준비한 육수가 5컵정도입니다.





 



2. 양념장 만들기 : 멸치다시마육수 4T. 고추가루3T. 다진마늘1T. 맛술2T. 국간장1T. 후추가루. 소금1/2T
                      를 섞어 양념장을 만듭니다.
==> 익은 배추김치가 짤경우 소금양 줄이세요.






3. 캔에 들어있는 햄, 프랑크소시지, 베이컨을 먹기 좋게 썰어줍니다.





4. 부대찌개용 콩을 준비합니다. ( 부대찌개에 위 사진속 콩이 들어가야 맛있답니다.)
    익은배추김치는 먹기 좋게 썰어줍니다.
    대파는 큼직하게 썰고.. 조랭이떡은 한줌 준비합니다.
==> 조랭이떡 대신 가래떡,떡국용떡, 수제비등을 준비하셔도 좋습니다.





5. 전골냄비에 준비한 햄,소시지,베이컨,김치,떡,대파,콩을 보기 좋게 담아줍니다.
    멸치다시마육수 4컵반을 부어준후 끓으면 라면사리 넣고 휴대용 가스렌지 위에서 끓이면서 드시면 됩니다.
==> 기호에 따라 홍고추,청양고추도 썰어서 넣어주세요.
==> 치즈를 좋아하시는 분은 라면사리가 익으면 치즈도 한장 넣어 같이 드세요.





어제 비가 내려서 그런가요?
오늘 아침 개운하게 일어나지 못했습니다. 어제 낮에 낮잠도 많이 잤는데.. 여독이 풀리지 않은듯합니다.
대전 후기 잠시후 편집후 소개하겠습니다.
지난주 4박5일 여정은 저에게 너무 의미있는 시간들이었습니다.
어디선가 저를 응원해주시는 분들이 계시다는거..
앞으로 힘들때...  언제든지 꺼내 먹을수 있는 영양제를 듬쁙 얻어온 기분입니다 *^^*
월요일 아침.. 즐겁게 행복하게 시작하시고요. 오늘도 승리하세요!!!



                                               ※ 교보문고 구매하러 바로가기 (클릭 !!! )


*** 가실때요..아래 손가락모양의 추천 버튼 한번 클릭후 가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옥이의 두번째 요리책 리뷰이벤트 공지했습니다.많이 참여 해주세요!! ==>
바로가기 (클릭)
*** 레시피를 인쇄. 스크랩 하시려면==> http://cafe.daum.net/kjo2456/Dzkp/52


Posted by 옥이(김진옥)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악랄가츠 2011.03.22 04: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흑! 정말 먹음직스럽니다!
    오늘은 집 앞에 있는 맛있는 부대찌개집을 찾아가야겠네요! ㅋㅋ
    마음같아서는 제가 하고 싶지만...
    참을래요! ㅋㅋㅋㅋㅋㅋㅋ

  3. 꽁보리밥 2011.03.22 06: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먹음직 스럽군요.
    날씨가 촉촉하니 비가 오면 생각나겠어요.
    주말에 한번 만들어 볼까 싶네요.^^

  4. 지후니74 2011.03.22 07: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부대찌게면 줄서서라도 먹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
    오늘도 좋은 하루 되세요.

  5. 부산댁 2011.03.22 07: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
    드뎌 만들어 먹었어요...
    부대찌게는 사실
    제가 고등학교 다닐때
    서울 친구집에 놀러가서
    한번 먹어본적이 있어요
    그 이후론 해볼기회도 없었고
    엄두도 안나고 해서접고 있었는데
    만들어 먹어보고 나서
    그때 그 시절이 생각이 났어요
    정말 처음 먹어보는 맛에
    너무 신기하고 즐거웟거든요
    오늘요리는
    음식이아니라 추억을기억하게하는
    영상기 같은 생각을 했어요...
    너무너무 흐믓했네요^&^

  6. 2011.03.22 08: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7. 용작가 2011.03.22 12: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 맛있겠습니다~^^
    좋은 레시피 감사합니다~*

  8. 유머조아 2011.03.22 15: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맛있어뵈네요~ 쩝쩝~~

  9. 2011.03.22 16: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0. 냥이 2011.03.23 09: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 저녁메뉴는 이거다 ㅋㅋㅋㅋㅋ
    저번 계란말이도 레시피보고 잘따라했더니 잘됐는데
    이번에도 잘됐으면 좋겠어요

  11. 혜주맘 2011.03.23 09: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대찌개..많이 끊여봤는데요^^
    어제 끊인부대찌개가 젤 시원하구 맛있었던것같아요~~
    보통 돼지고기넣은거보다 담백하구 시원한맛이 좋아요^^
    돼지고기넣구 잘못하면 고기냄새가 나잔아요...
    어제 신랑이 시원하다 하니까 우리딸이
    엄마 시원하다는게 어떤맛이야?하더라구요 ㅋㅋㅋ

  12. 민들레 2011.03.23 15: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젯밤에 해먹었어요~ 사진도 찍었는데 사진은 어디다 어찌 올리는지를 모르겠어요 ㅋㅋ
    짜장밥도 성공했어요 이건 그저께요~
    어젯밤 완전 성공. 신랑 친구도 와서 같이 먹었는데 요리 잘하네 하면서 신기해 했어요 ㅋㅋ
    짜장밥도 성공했어요~ 남은 짜장밥 오늘 도시락 싸왔답니다. ㅋ
    항시 부지런하고 노력하시는 옥이님 감사해요!
    오늘은 또 뭘해먹나~ 블로그 눈빠지게 보고 있어요 ㅋ

    책은 잘못인쇄된거 보내고 새책 요청했는데 또 잘못된 책을 보내셔서 다시 바꿔주신대요.
    매일 쓰니까 빨리 달라고 했어요

    옥이님 감기 조심하시고 오늘 오후도 편안하게 즐겁게 보내세요^^

  13. 이경희 2011.03.25 10: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브라질에서 사는 28살 초보 주부예요! 블로그 즐겨찾기 해놓고 정말 즐겨 보고있어요

    한국식품점에서 다시마,멸치사서 양파 랑 청양고추 넣고 육수만들었더니 신기하게도 너구리 라면 냄새가 나더니,

    정말 맛있는 부대찌개 완성! 진짜 맛있어요

    놀 x 부대 찌개 보다 훠얼씬 맛남!! 여긴 소세지 햄 베이컨이 한국보다 더 맛있어서 그런지 국물맛도 더 맛나요^^

    정말 대단하시고 부지런하신 일등 주부 요리사님! 감사합니다^^

    (참고로 제 남편 브라질 사람인데요 ㅋㅋ먹어보더니 x부 부대 찌개보다 맛있다고 인정했어요! ㅋㅋ )

  14. 비투지기 2011.03.25 13: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진짜 맛나보여요!! ^^ 집에서 만들어 먹을 때 꼭 확인할만한 팁이군요.

    트랙백 하나 살포시 놓고 갑니다 ㅎㅎ

  15. 싱글벙글 2011.03.29 11: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리는 하는것도 행복하지만,
    이렇듯 먹음직스런 음식을 대접 받는것도 행복합니다.
    부대찌개의 얼큰함과 시원함이 보이네요.

  16. 미미아줌마 2011.04.02 16: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대찌게 좋아합니다. 콩은 안넣어 봤는데 ,,,한번 넣어봐야겠어요.
    손쉽고 빨리 만들어지면서 그래도 먹을만한 음식 만드는 것을 좋아합니다.
    처음 글을 올려봅니다. 감사합니다. 오이소박이도 보았어요. 우리아들이
    좋아해서 올해 들어 세번이나 해먹었습니다. 좋은음식 또부탁해요.

  17. 김지수 2011.04.18 00: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기만 하여도 시원해보이는 이맛~~~~~~캬~*.*
    그런데 이 시간 너무 배고파집니다^^
    낼 뭘해줘야 하나 싶어서 들어왔는데,.........당장 먹고 싶은 유혹이 (괴롭다) ㅠㅠ
    맛나게 도전합니다...ㅎㅎㅎ

  18. 쪼로롱 2012.08.26 23: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녁을 맛잇게 먹엇어도...

    사진을 보니... 침이 꼴각꼴각요...ㅎㅎㅎ

    참.. 쉽게 설명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ㅎㅎㅎ

  19. 쪼로롱 2012.09.17 15: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부대찌개를 좋아하는데요...몇군데 가서 먹어봐도...맛있다라고 느낀집이 없습니다..

    드디어 옥이님 레시피를 알았으니..직접 해 보렵니다..감사드려요..

    틀림없이 맛 있을거 같습니다.

  20. 로 스웨터 2013.06.17 11: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난 당신이 조금 당신의 블로그의 디자인과 사용성을 향상시킬 수 있다고 생각.

  21. 안순옥 2013.10.25 22: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대찌개 레시피대로 해서 넘맛있게 먹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