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철이라 그런지.....채소값이 많이 내렸습니다..
어제 재래시장에서 애호박 2개 1000원. 숙주나물 한봉지(500g정도) 1000원. 참타리버섯1팩 1000원에
구입했습니다..( 채소는 재래시장이 싱싱하고 저렴해서 좋답니다...)
천원에 구입한 재료로 만드는 저렴하고 간단한 국 3가지 ~~
멸치다시마육수만 맛있게 끓이면 국물요리는 거의 성공이라고 말씀드렸지요??
오늘은 3가지 국에 들어갈 육수를 한번에 끓여 준비했습니다... 여러분도 넉넉히 끓여서 냉장고속이나..
냉동실에 보관후 급하실때 사용해보세요...

*** 멸치다시마육수 끓이기


==> 냄비에 물20컵을 부은후 국물용 멸치 한줌하고도 반줌정도 넣고 다시마 5조각(10cm*10cm)+ 대파1개+
      무1토막 + 고추씨 2T를 넣고 센불에서 끓어오르면 중불로 줄인후 10분동안 끓여줍니다..(뚜껑열고)
      고운체에 걸러 고운육수물만 준비합니다...
( 고추씨가 없을때는 청양고추를 2개정도 토막내서 넣어도 좋습니다...
  대파는 뿌리도 씻어서 넣어주시면 좋습니다... 
  이외에 마른새우. 마른표고버섯등 다른 재료를 추가해주셔도 좋습니다... )



♧ 버섯들깨국
재료: 참타리버섯 1팩. 멸치다시마육수4컵.  양파1/2개. 대파1/3개. 고운들깨가루3T. 다진마늘1/2T. 
        국간장1T반. 소금

=> 저의 계량은  밥숟가락 한 술이 1T고요...종이컵 1컵이 1컵입니다..( 깍아서 계량하세요..)
=> 고운들깨가루는 시중에 껍질을 탈피한 들깨가루라고 판매합니다....
=> 국간장은 조선간장(집간장)을 말합니다... 소금은 간장의 짠정도에 따라 기호에 따라 간을 맞추세요..



1. 참타리버섯 1팩을 준비합니다..먹기좋게 하나씩 뜯어준후...찬물에 한번만 살짝 씻어 소쿠리에 받쳐 물기를
    빼줍니다...( 버섯은 살짝만 씻으셔도 괜찮아요...)
2. 양파1/2개는 0.5cm두께로 채썰어준비합니다.. 대파1/3개는 어슷썰어준비합니다..
    껍질제거한 고운들깨가루3T를 준비합니다..




3. 냄비에 육수4컵을 부어 센불에서 끓어오르면 버섯과 양파를 넣어줍니다....버섯과 양파가 끓어오르면
    중불로 줄여준후...다진마늘1/2T + 국간장1T반 + 들깨가루3T를 넣어줍니다...
    중불에서 5분정도 끓인후 대파를 넣고 간을 보신후 싱거우면 소금간 추가하신후 한번만 끓이면 완성입니다..






♧ 애호박감자된장국
재료: 멸치다시마육수4컵. 애호박1/2개. 감자1/2개. 양파1/4개. 대파1/4개. 된장1T반.
        다진마늘1/2T. 새우젓1/2~2/3T

=> 저의 계량은 밥숟가락 한 술이 1T고요...종이컵 1컵이 1컵입니다.( 깍아서 계량하세요~)
=> 된장의 짠정도에 따라 새우젓의 양 조절하세요...
 


1. 애호박1/2개는 은행잎모양으로 썰어주세요..( 두께는 0.5cm정도로) 
   감자1/2개는 두께 0.5cm로 깍두기 모양으로 썰어 찬물에 5분정도 담갔다가(녹말기 제거위해)
   찬물에 헹궈 소쿠리에 받쳐 물기를 빼줍니다...
   양파1/4개도 감자크기 비슷하게 썰어줍니다... 대파1/4개는 어슷썰어준비합니다..
2. 냄비에 멸치다시마육수 4컵을 부은후 된장1T반을 풀어줍니다...( 체를 이용해서 알맹이는 걸러주세요..)
    가스불을 센불로 켠후 끓어오르면 애호박과 감자를 넣어줍니다... 끓어오르면 중불로 줄이고...
    다진마늘1/2T + 양파 + 새우젓1/2T를 넣어줍니다....
    중불에서 5분정도 끓인후 썰어놓은 대파를 넣어주고...간을 보셔서 싱거우면 새우젓을 조금 더 넣어줍니다..






♧ 얼큰숙주국
재료: 멸치다시마육수6컵. 숙주400g. 대파1/3개. 다진마늘2/3T. 고추가루2T. 국간장2T반. 소금1/2T
=> 저의 계량은 밥숟가락 한 술이 1T고요...종이컵 1컵이 1컵입니다.( 깍아서 계량하세요..)
=> 소금의 양은 기호에 맞게 조절하세요...



1. 숙주 400g( 5주먹정도)를 찬물에 잘 씻어 소쿠리에 받쳐 물기를 빼줍니다...
    대파1/3개는 어슷썰어준비합니다.
2. 냄비에 육수6컵을 넣은후...가스불 센불에서 끓어오르면 숙주를 재빨리 넣은후 냄비뚜껑을 닫아주세요..
   가스불을 중불로 줄이고 4~5분정도 끓여줍니다....
   뚜껑을 열고 고추가루2T + 다진마늘2/3T + 맛술1T + 국간장2T반 + 소금1/2T정도를 넣어준후....
   중불에서 5분정도 더 끓여줍니다....( 간은 국간장의 짠정도에 따라 조절하세요...)
   마지막에 대파를 넣고 한번만 더 끓이면 완성입니다...
==> 맛술 1T를 넣어주면 숙주특유의 냄새를 잡아줄수 있습니다...
       ( 맛술은 미림.미정.미향.청주같은 시판하는 조리술로 저는 미림을 사용했습니다..)
==> 더 얼큰한 맛을 원하시는 분은 청양고추 총총 다져서 넣어줘도 좋습니다...






얼큰숙주국 처음 보시죠?? 숙주로 국을 끓여서 콩나물처럼 개운하고요....
아삭하게 씹히는 숙주가 너무 좋답니다...
버섯들깨국은 고소하고 담백합니다....( 다이어트중이라 버섯으로 국 끓인거 너무 좋더라고요...)
애호박감자국은 많은 분들이 즐겨드시는 된장국이지요...
저렴해서 좋고....건강해서 좋은 3가지 국~~ 맛있게 성공하세요 *^^*
오늘 하루도 행복하시고요....승리하세요 *^^*

                                               ** 다음 View 포토베스트 선정에 감사드립니다 *^^*

                                   
** 가실때요...아래 손가락모양의 View 추천버튼 한번 클릭후 가주시면 너무 감사하겠습니다 *^^*
** 레시피를 인쇄하시려면 ==> http://board.miznet.daum.net/recipeid/19592
** 네이버에 아이디가 있으신분은 " 김진옥 요리가 좋다" 오픈캐스트에 구독신청부탁드립니다..
( 아래 사진을 클릭하시면 구독하기 바로 갈수 있습니다.)

Posted by 옥이(김진옥)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LiveREX 2010.07.02 15: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천원으로 저런 요리들을.. 대단하네요 ㅎㅎ

  3. 두몽 2010.07.02 15: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숙주로도 국을 끓이는 군요...몰랐어요...
    함 맛보고 싶어요~~^^

  4. 청담거사 2010.07.02 15: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야채가 참 많이 싸졌어요.
    오늘 비가 와서 또 모르지만....이리 몇일 가격을 유지해야하는데...

    비가 많이 옵니다...비 피해 없을시길...^^

  5. 친구세라 2010.07.02 15: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희 동네에선 참타리 2팩에 1000원인데.
    (저희가 조금 더 저렴하네요 ㅎㅎ)

    저희집에선 오늘 국은 어제것 남은 거 먹었구요
    (배추국이 남았는데 배추국을 넘 사랑하는 저만
    먹구 나머지 가족들은 국이 있어도 그만 없어도 그만인지라 ㅎ)

    오징어 볶음을 만들었어요.
    그리고 제가 드디어 오징어 칼집내기에 도전했답니다 + _+ 두그두그두.
    완벽하진 않았지만 성공했구요~
    가족들의 감탄을 받았답니다 ㅎㅎ
    제 스스로도 신기 했구요.
    완전 제대로 한 것 같진 않았는데
    꽤 그럴듯한 첫 시도 였던것 같아요 ㅎ

    암튼 엄마 특제 양념장과 더불어 오징어볶음은
    너무도 맛나게 완성 되었어요~~^^

    오늘부터 장마가 시작이라고 해요.
    날이 흐려 우울할 수도 있지만 힘내시구요~
    금요일이네요~ 주말도 잘 보내시구요^^

  6. 짱구미 2010.07.02 15: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일찍 올리셨네요...^^

    그러게요...야채값이 싸서 샤브샤브를 해보는것도
    좋을것 같은데...옥이님표....찾아봐야 겠어요

    무엇보다....옥이님표로 보면 ...다...쉬어보인단 말씀!!
    그래서 해봐야 겠어요...헤헤

  7. ★안다★ 2010.07.02 16: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개의 국당 천원씩이면 저렇게 맛나보이는 국들을 삼천원으로 모두해결?
    오...정말 좋은 레서피이자 멋진 팁이십니다~^^
    또,국내용도 밥도둑으로 손색없구요...대단하십니다~^^

  8. 세민트 2010.07.02 19: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게 정말로 단돈 천원으로 만든 국????
    콩나물국 정말 시원하고 맛있겠어요.ㅎㅎ

  9. kimchi051 2010.07.02 19: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숙주로 국을 끓일수 있네요.
    전 콩나물로 국을 끓여서 냉국처럼 먹고 있거든요.
    숙주로 무침도 하고 국도 끓여먹어 봐야겠어요.

  10. 향기로운복뎅이 2010.07.02 19: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옥이님 복뎅왔어여 ㅋㅋ
    숙주로도 국을 끓이네여 전 처음봐영 ㅎㅎㅎ
    요세가지 낼 아침까지 배달해주세요
    당최 더워서 암것두 할수가 없어여
    지치지도 않은 울 옥이님 쵝오
    남편분이 많이 이뽀해주시겠죠?
    전 더워서 암것두 하기 싫어여 ~~

  11. 꽃기린 2010.07.02 21: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속 든든해 보여요^^

  12. 2010.07.02 23: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3. 참새방앗간 2010.07.03 01: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에구...
    인제 들어와 봅니다^^"
    숙주국 처음 보네요...
    신기신기...ㅋㅋ
    버섯들깨국도 처음 보구요...
    옥이님 요리는 상상천국이야요^.~
    항상 창의력 돋보이는 옥이님 요리에 경의로움을...ㅋㅋㅋ

  14. fleuriste montreal 2010.07.03 04: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간편하면서도 좋네여, 늘 해먹으면서도 맛깔 스러운 포인트가 따로 있군여

  15. Kooby 2010.07.04 00: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있겠네요. ㅠㅠ 국을 요즘 못먹어서 ㄷㄷ

  16. 단비 2010.07.04 19: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국보면 생각나는 신랑
    신랑이 없으니 아이들과 저는 국을 안끓이게 되네요
    한가지씩 해서 아침에 김치하고 먹으면 숙든든하겠지요

  17. 배서영 2010.07.09 15: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취하는제게 단비같은 저렴하고 맛난국입니다.

    저녁에 바로 해먹어야지...

    항상 옥님 블로그 눈팅만하다 오늘 답글 남겨 보아요..

    생활속 활용도 짱입니다.

    더운여름 기운차게 보내세요.

    • 옥이(김진옥) 2010.07.09 15: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감사드립니다..
      그러셨군요..
      자취하시면 간단한 국 참 간절하지요..
      부족한 저의 블로그에 관심을 주셔서 너무 감사드립니다..
      이렇게 글 남겨주심에도요...
      오늘 저녁 맛있게 성공하세요~~
      더운날 건강유의하시고요..
      항상 행복하세요 *^^*

  18. 김또깡 2010.07.09 17: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000원으로 만드는 간단국 잘 보고 갑니다
    즐건 시간 보내세요

  19. 2010.07.09 19: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천원으로 저 국 못 만들겠는데요.


    멸치 다시마 대파 무 들깨가루 마늘 양파 소금 간장 된장 젓갈 감자 고추가루

    재료비는 왜 포함 안하는지
    엄청난 재료가 들어갔는데....

    멸치값만 3~4천원 사야하고 된장도 비싸고 감자도 몇 천원 고추가루는 상당히 비싸고

    • 옥이(김진옥) 2010.07.09 19: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감사드립니다..
      그러지요..천원으로 저런국 절대 못만들어요..
      저의 포스팅 제목만 읽지 마시고요..
      내용을 읽으세요..
      주재료가 천원이라고 써있습니다...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20. 별빛마음 2010.07.10 11: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숙주로도 국을 끓여 먹는군요.
    하긴... 콩나물이나 매한가지니까요. ㅎㅎ
    숙주나물 참 좋아라하는데... 명절때나 제사때 엄마가 나물해주시면
    정말 잘 먹었어요~ 근데 요즘은 숙주대신에 콩나물 쓰시더라구요. -_-;
    참타리, 맛타리, 느타리 버섯은 요긴하게 여기저기 서먹을곳이 참 많아요~
    맛도 좋고~ ^^

  21. 김경님 2012.09.19 19: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박 ~~천원으로도 국을 세가지나~~


    머리가 정말 좋으시네요

    숙주도 국 끓일수 잇다는것 첨 보앗습니다,

    감사합니다